"표정관리 필요"…'킹달러', 게임사에 약일까 독일까

카지노 뉴스

casinonews.jpg


"표정관리 필요"…'킹달러', 게임사에 약일까 독일까

레벨아이콘 daisy 1 30

원·달러 환율이 1400원을 돌파하면서 산업계가 킹달러에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게임업계는  다른 공식으로 적용되기도 한다.


해외매출이 전체 매출의 절반 혹은 그 이상을 차지하는 업체의 경우 고환율에 매출이 자동적으로 늘어나 표정관리를 하기도 한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최근 발표한 '2021년 하반기 및 연간 콘텐츠산업 동향분석'에 따르면 2021년 게임 수출액은 1년 전보다 15.2% 증가한 94억4천만 달러로 전체 콘텐츠 수출의 69.5%를 차지했다.


배틀그라운드를 서비스하고 있는 크래프톤 역시 지난해 매출 1조 9천억원 중 대부분인 94%가 해외 매출이다.


때문에 크래프톤은 고환율의 수혜를 입는 게임사 중 한 곳으로 꼽혔다. 아시아 매출이 8천78억으로 가장 크지만, 북미와 유럽에서도 80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환율이 오르면서 매출 비중은 더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부분이다.


하지만 내부 분위기는 마냥 좋지 않다. 환율이 높아지면 해외매출이 개선되기도 하지만 지출도 함께 커지는 양날의 검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업계 관계자는 "해외 매출이 고환율의 영향을 받는 건 맞지만 수입이 높아지는 대신 지출 부분도 커진다"며 "해외 게임을 국내에 서비스하고 로열티나 수수료를 달러로 낼 경우 비용이 더 커지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칼리스토 프로토콜 트레일러 스크린샷. 크래프톤 제공 

칼리스토 프로토콜 트레일러 스크린샷. 크래프톤 제공 


크래프톤이 오는 12월 2일 출시하는 신작 IP '칼리스토 프로토콜'은 크래프톤 산하 스튜디오인 스트라이킹 디스턴스 스튜디오(SDS)에서 개발했다. DS는 미국 캘리포니아에 위치해 있어 인력과 사무실 비용 등은 모두 달러로 지출된다.


크래프톤 관계자는 "개발중인 게임이 미국 리드로 진행되는 경우에는 현지 사무실과 인건비 등 투자 비용이 올라갈 수 있다"고 말했다.


넷마블도 킹달러로 '손해'를 보는 게임사 중 하나다. 넷마블은 지난해 10월 모바일 소셜 카지노 게임업체 '스핀엑스' 지분을 21억 9천만 달러(한화 2조 5천억원)에 사면서 14억 달러를 대출받았다. 이자를 달러로 지급해야 해 금리 인상에 고환율까지 이중고를 겪고 있는 상황이다.


업계 관계자는 "해외 매출 비중이 높으니까 미화로 발생하는 영업이익은 이득이 있지만 투자를 늘리면서 달러로 대금을 지급해야 하는 경우라면 부담되는 건 사실"이라고 설명했다.


반면 일부 게임사는 킹달러 혜택을 톡톡히 보기도 한다.


상반기 해외매출액 1천502억을 기록한 펄어비스는 이 중 절반 가량이 북미와 유럽 시장에서 발생한다. 검은사막 IP가 안정적인 매출을 일으키고 있는데다 자체 개발 IP가 대부분이라 해외에 별도로 지급하는 수수료 역시 없다.


엔씨소프트도 올해 상반기 북미에서 77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매출 483억원과 비교했을 때 매출이 60% 상승한 수치다. 길드워2 매출이 늘어난 데다 고환율이 매출 상승을 견인했다는 분석이다.


스마일게이트도 지난해 해외 매출 8천415억원으로 전체 61'%를 차지한다. 지난 2월엔 스팀을 통해 로스트아크를 북미와 유럽 등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 만큼 해외 매출 비중 증가도 예상된다.


업계 관계자는 "매출이 달러로 들어오니까 고환율로 인한 영향이 당연히 있다"며 "내부에서도 나쁘지 않다는 분위기라 표정 관리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온라인카지노 먹튀검증 - 카지노통 카통

카지노먹튀,카지노보증,카지노게임,바카라게임,카지노커뮤니티

카통 텔레그램 채널 - 바로가기

카통 텔레그램 담당자 - 바로가기

Author

Lv.99 레벨아이콘 daisy  골드
748,090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1 Comments
소박이  
정보 감사합니다
  메뉴
카지노커뮤니티 기프트콘
카지노커뮤니티 출석체크
카지노커뮤니티 이벤트
카통 등업요청
카통 포인트전환
  통계청 [ 실제방문자 통계 ]
  • 현재 접속자 80 명
  • 오늘 방문자 2,267 명
  • 어제 방문자 3,145 명
  • 최대 방문자 3,719 명
  • 전체 방문자 760,418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