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지노 뉴스

casinonews.jpg


보릿고개 넘은 게임업계…새해 전략은 ‘다양화’

레벨아이콘 daisy 0 622


코로나19 기간 동안 큰 성장세를 기록했던 국내 게임사는 지난해 큰 어려움을 겪었다. 3N(넥슨, 엔씨소프트, 넷마블)의 한 축인 넷마블은 3개 분기 연속 적자를 기록했으며, 펄어비스도 전년(2021년) 대비 영업이익이 대폭 쪼그라들었다. 컴투스와 컴투스홀딩스 역시 3개 분기 연속 적자를 기록하며 울상을 지었다. 이외 다수의 기업이 전년에 비해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이렇게 된 건 모바일 게임 시장이 하락세에 접어들었기 때문. 데이터 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가 최근 발표한 ‘모바일 게임 앱 시장 동향’에 따르면 모바일 게임 월간 거래액은 2021년 11월에 7077억원을 찍은 뒤 2022년 9월 약 5372억원 수준까지 떨어졌다. 소폭 상승한 달도 있었지만, 장기적으로 봤을 때 지속적인 하락세를 보였다.

모바일 게임 사용자 수도 감소 추세다. 지난해 전체 모바일 게임 사용자 수는 1월 2403만명에서 9월 2332만 9124명으로 줄었으며, 주요 카테고리별로 봤을 때 어드벤처를 제외한 롤플레잉, 전략, 액션, 카지노, 시뮬레이션 등 대부분 분야에서 사용자가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다.

모바일 게임이 주력인 국내 게임사 입장에서는 반등을 위한 변화가 절실하다. 이를 위해 계모년 새해에는 PC·콘솔 등 플랫폼의 다변화와 장르의 다양화가 대거 이뤄질 예정이다.













온라인카지노 먹튀검증 - 카지노통 카통

카지노먹튀,카지노보증,카지노게임,바카라게임,카지노커뮤니티

카통 텔레그램 채널 - 바로가기

카통 텔레그램 담당자 - 바로가기

Author

Lv.99 레벨아이콘 daisy  골드
865,830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제목
  메뉴
코인선물 해외선물 임대
카지노커뮤니티 출석체크
카지노커뮤니티 이벤트
카통 등업요청
카통 포인트전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