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디에이고, 챔피언십 진출까지 1승 남았다···김하성은 무안타

스포츠 뉴스

casinonews.jpg


샌디에이고, 챔피언십 진출까지 1승 남았다···김하성은 무안타

레벨아이콘 daisy 1 28

30a07e965ec07e07f6116fa2e2457a71_1665819681_2649.jpg
 


샌디에이고 김하성(27)이 디비전시리즈 3차전에서 무안타에 그쳤다. 그의 침묵에도 팀은 LA 다저스를 또 한 번 제압하면서 챔피언십시리즈까지 단 1승을 남겨뒀다.


김하성은 1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다저스와의 디비전시리즈(5전3승제) 3차전에 7번타자 겸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1~2차전에서 안타를 1개씩 날렸지만 이날은 방망이가 쉬어갔다. 2회 2루수 뜬공으로 잡혔고 3회 2사 1·2루에서 삼진으로 돌아섰다. 5회에도 삼진을 당한 뒤 8회 중견수 직선타로 물러났다.


하지만 샌디에이고는 다저스를 2-1로 꺾고 시리즈 전적 2승1패로 앞서갔다. 1회말 후안 소토의 2루타, 매니 마차도의 볼넷으로 만든 2사 1·2루에서 제이크 크로넨워스가 중전 적시타를 날려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1-0으로 앞선 4회에는 선두타자 트렌트 그리셤의 우월 솔로홈런으로 1점을 추가했다. 샌디에이고 왼손 선발 블레이크 스넬에게 꽁꽁 묶인 다저스는 5회 무사 2·3루에서 무키 베츠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뽑는 데 그쳤다.


스넬은 5.1이닝 5안타 2볼넷 6삼진 1실점으로 잘 막았다. 닉 마르티네스, 루이스 가르시아, 로베르트 수아레스, 조시 헤이더로 이어진 불펜진이 실점 없이 승리를 지켰다. 다저스는 선발 토니 곤솔린을 2회에 마운드에서 내리고 5명의 불펜을 총동원했지만, 타선이 침묵하면서 탈락 위기에 몰렸다.


샌디에이고는 1승만 더 보태면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7전4승제)에 진출한다. 양팀은 16일 오전 10시30분 같은 장소에서 4차전을 치른다.












온라인카지노 먹튀검증 - 카지노통 카통

카지노먹튀,카지노보증,카지노게임,바카라게임,카지노커뮤니티

카통 텔레그램 채널 - 바로가기

카통 텔레그램 담당자 - 바로가기

Author

Lv.99 레벨아이콘 daisy  골드
748,090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1 Comments
소박이  
정보감사합니다
  메뉴
카지노커뮤니티 기프트콘
카지노커뮤니티 출석체크
카지노커뮤니티 이벤트
카통 등업요청
카통 포인트전환
  통계청 [ 실제방문자 통계 ]
  • 현재 접속자 70 명
  • 오늘 방문자 2,303 명
  • 어제 방문자 3,145 명
  • 최대 방문자 3,719 명
  • 전체 방문자 760,454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