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亞 역대 최고’ 발롱도르 11위… SON 가는 길이 곧 새 역사

스포츠 뉴스

casinonews.jpg


‘亞 역대 최고’ 발롱도르 11위… SON 가는 길이 곧 새 역사

레벨아이콘 daisy 1 71

35390013ca37da5cc1847672a50b003a_1666123642_3033.jpg
 


손흥민(30·토트넘)이 가는 길이 곧 새 역사다. 2022 발롱도르 순위 11위에 오른 그는 발롱도르 투표에서 본인의 종전 기록을 경신했다.


프랑스 축구 전문 잡지 프랑스풋볼이 주관하는 발롱도르 시상식이 18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의 샤텔레 극장에서 열렸다. 2022 발롱도르 후보 30인의 최종 순위가 공개됐다.


손흥민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체스터 유나이티드·20위), 버질 판 다이크(리버풀·16위), 해리 케인(토트넘·21위) 등 쟁쟁한 스타들을 제치고 11위에 올랐다. 그는 2019년 본인이 세운 아시아 역대 최고 순위(22위) 기록을 갈아치웠다.


발롱도르는 1956년부터 프랑스풋볼이 주관해 한 해 가장 빼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에게 주는 세계 축구 최고 권위의 상이다. 전 세계 100명의 기자단 투표로 발롱도르 수상자가 가려진다. 지난해까지 1년을 기준으로 평가했다면, 2022 발롱도르부터는 시즌제로 바뀌었다.


이번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손흥민이 아시아 새 역사를 쓸 수 있었던 배경에는 2021~22시즌 맹활약이 있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23골을 몰아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공동 득점왕을 차지했다. 아시아 선수 최초로 EPL 골든 부트를 손에 넣은 그는 페널티킥 골 없이 왕좌에 올라 더 큰 가치를 인정받았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은 손흥민이 호날두, 케인보다 높은 순위에 오른 것을 조명하며 “손흥민은 2021~22시즌 EPL에서 가장 뛰어난 선수 중 하나였다. 그는 지난 시즌 24골 10도움을 기록했고, 당시 선보인 인상적인 활약을 최근 다시 보여주고 있다”며 칭찬했다.


손흥민이 2022 발롱도르 11위에 올랐다.(사진=발롱도르 SNS)



시상식 전부터 현지 다수 매체는 손흥민의 발롱도르 10위권 진입을 예상했기 때문에 일부 팬들은 결과가 나온 후 아쉬움을 표했다. 손흥민이 전 시즌 세운 업적에 비해 순위가 낮다는 지적도 나왔다. 손흥민이 11위라는 결과를 발표한 프랑스풋볼의 SNS(소셜미디어) 게시물에는 손흥민이 톱10에 이름을 올렸어야 한다는 반응이 적잖다.


발롱도르 순위는 개인 성적만큼이나 팀 성적이 크게 작용한다. 손흥민과 함께 프리미어리그 공동 득점왕으로 골든 부트를 품은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는 발롱도르 5위에 올랐다. 살라흐의 리버풀은 2021~22시즌 리그컵, FA컵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EPL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는 준우승을 차지했다. 반면 토트넘이 거둔 성과는 이보다 현저히 떨어진다. 손흥민이 톱10에 이름을 올리지 못한 이유다.


손흥민은 본인의 힘으로 아시아 기록을 새로 썼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 이번 발롱도르 순위는 손흥민이 ‘아시아 최고의 레전드’로 올라설 수 있는 또 하나의 기록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2022 발롱도르의 주인공은 카림 벤제마(레알 마드리드)다. 사디오 마네(바이에른 뮌헨), 케빈 더 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가 톱3에 올랐다. U21(21세 이하) 발롱도르로 불리는 코파 트로피는 파블로 가비(FC바르셀로나), 여자 발롱도르는 2년 연속 알렉시아 푸테야스(바르셀로나 페미니)가 차지했다.












온라인카지노 먹튀검증 - 카지노통 카통

카지노먹튀,카지노보증,카지노게임,바카라게임,카지노커뮤니티

카통 텔레그램 채널 - 바로가기

카통 텔레그램 담당자 - 바로가기

Author

Lv.99 레벨아이콘 daisy  골드
796,990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1 Comments
소박이  
역시 쏜이네요
  메뉴
카지노커뮤니티 기프트콘
카지노커뮤니티 출석체크
카지노커뮤니티 이벤트
카통 등업요청
카통 포인트전환
  통계청 [ 실제방문자 통계 ]
  • 현재 접속자 85 명
  • 오늘 방문자 739 명
  • 어제 방문자 2,562 명
  • 최대 방문자 3,719 명
  • 전체 방문자 949,118 명